계룡건설, 대전사랑운동 활성화 기부금 3억 원 기탁

정다은 기자 승인 2024.06.12 12:39 의견 0

계룡건설(회장 이승찬)은 5월 28일 대전시청에서 이장우 대전광역시장, 계룡건설 이승찬 회장, 오태식 사장, 박경수 대전사랑시민협의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사랑운동 활성화를 위한 기금 3억 원을 대전사랑시민협의회에 전달했다.

이장우 시장은 “대전사랑운동 활성화를 위한 관심과 지원에 감사드린다.”며, “지역 대표건설사인 계룡건설이 보여준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 의지가 대전사랑운동을 통해 숭고한 지역정신으로 계승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찬 계룡건설 회장은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실천하는 나눔경영은 계룡건설이 지향하는 미래가치”라며 “지역의 대표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사랑시민협의회 박경수 회장은 “기부금을 통해 대전사랑운동이 대전정신, 대전경제, 대전문화를 육성하는 대전사랑 범시민운동으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계룡건설은 2024 대전‧충남‧세종 희망 나눔캠페인에 성금 총 3억 5000만 원, 충북 문화예술발전 후원금 1억 원과 충남 홍예공원 도민 참여숲 조성 기부금 1억 원을 전달한 바 있으며, 철인3종 선수단 운영 등 체육 지원 활동과 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사업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 청풍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