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대전역, 2024년 노숙인 일자리 제공사업 추진

대전역-동구청-대전노숙인종합지원센터 업무협약 체결

정다은 기자 승인 2024.06.12 13:04 의견 0

한국철도 대전역(코레일, 대전역장 임인순)은 5월 27일 노숙인 자립을 지원하기 위한 일자리 제공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대전광역시 동구청, 대전노숙인종합지원센터와 협력하여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노숙인에게 역사 주변 환경미화, 노숙인 계도 활동 등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임인순 대전역장은 “이번 사업으로 노숙인 일자리 제공과 더불어 역 광장 환경 개선 등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며 “역 상주 노숙인들의 지역사회 복귀를 적극적으로 지원하며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대전역은 일자리 제공과 사업비용 지원, 동구청은 주거비‧생활용품 및 프로그램 지원, 대전노숙인종합지원센터는 노숙인 선발과 취업 지원 등 전반적인 사업 운영을 맡아 진행하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선발된 노숙인 일자리 참여자 10명은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대전역 동‧서광장 일대 환경미화 활동을 담당하게 된다.

2018년부터 매년 사업을 추진하며 노숙인들의 지역사회 복귀를 지원해 온 결과 작년 2명을 포함하여 총 16명이 공공근로 등 취업으로 연계되는 성과를 거뒀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 청풍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